속보
VIP
통합검색

교육부, 올해 학교복합시설 사업 40곳 공모…늘봄·지역상생 지원

머니투데이
  • 유효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6 12:00
  • 글자크기조절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과 우동기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이 지난 3월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학교 복합시설 활성화 방안 발표를 하고 있다/사진=뉴스1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과 우동기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이 지난 3월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학교 복합시설 활성화 방안 발표를 하고 있다/사진=뉴스1
교육부가 학교 안에 학생과 지역주민이 함께 사용할 교육·문화·체육 시설을 만드는 2023년 학교복합시설 사업 공모를 다음달부터 시작한다.

6일 교육부에 따르면 올해 사업 신청 기간은 다음달 13일부터 8월 14일까지다. 약 49개의 학교복합시설 사업 공모를 시작으로 2027년까지 5년간 총 약 200개의 사업을 공모·선정할 계획이다.

'학교복합시설'은 학생과 지역주민이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학교 유휴부지 등에 체육관, 수영장, 도서관 등 문화·체육·복지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2027년까지 모든 지방자치단체 내에 적어도 1개 이상의 학교복합시설이 운영될 수 있도록 매년 40개교씩 총 200개교를 선정해 학교복합시설 설치를 지원할 예정이다.

학교복합시설의 확대 배경에는 저출산이 있다. 앞서 교육부는 학교가 전일제 돌봄과 방과 후 교육 활동을 책임져 학부모의 부담을 덜어주겠다는 '늘봄학교' 정책을 내놨다. 하지만 돌봄 교실이 부족해 수요를 감당하기 어렵다는 지적이 나오자 학교복합시설에서 운영되는 다양한 예체능·안전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늘봄학교를 지원하겠단 계획이다.

사업 신청은 각 기초지자체와 지역교육청에서 협의해 수립한 사업 계획을 17개 시도교육청이 취합, 교육부 및 한국교육개발원으로 제출하면 된다. 최종 선정 결과는 공모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오는 9월 중에 발표될 예정이다. 신청 절차 및 일정 등 자세한 내용은 '학교복합시설'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종 선정된 사업은 사업비, 관리·운영비 및 전문지원기관을 통한 사업전반에 대한 상담 등 각종 행·재정적 지원을 받게 된다. 특히, 준공 후 시설 운영에 현장의 어려움이 없도록 지속적으로 관리·운영에 대한 지원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박성민 교육자치협력안전국장은 "지역에 꼭 필요한 학교복합시설을 활용해 교육·돌봄 환경을 개선하면 저출생 및 지역소멸 등의 문제에 대응할 수 있다"며 "지자체·시도교육청 등 지역의 협력을 통해 마련된 우수한 사업 계획이 이번 공모에 많이 신청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포스코 산 조카 vs 에코프로 산 삼촌…추석 재테크 승자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