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잠 깨라" 속옷 안 김치 붓는 영상 튼 여고 교사…다시 교단 설 수도?

머니투데이
  • 하수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8,648
  • 2023.06.07 21:52
  • 글자크기조절
서울시교육청 본관
서울시교육청 본관
서울의 한 여자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의 잠을 깨우겠다며 남성의 속옷 안에 김치를 집어넣는 가학적인 영상을 보여준 남성 교사가 직위해제됐다.

7일 교육 당국 등에 따르면 서울 성북구의 한 사립 여자고등학교에서 40대 남성 수학 교사 A씨가 지난 4월 말 직위에서 해제됐다.

A씨는 3월 말 수업 도중 자는 남성 2명의 속옷 안에 김치 양념을 붓는 유튜브 영상을 3개의 반에서 재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A씨는 "학생들의 잠을 깨우기 위해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교육청은 중간고사가 끝난 지난 4월 초 해당 영상을 본 학생들에게 설문조사를 실시했으며 답변한 학생 3분의 1 정도가 "불쾌했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A씨는 경찰의 수사 개시 후 곧바로 학교에서 직위에서 해제됐다. 경찰은 최근 A씨를 아동복지법상 성적 학대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현재 해당 학교는 A씨에 대한 성고충심의위원회 조사 절차를 밟고 있다. 하지만 교육청 성 사안처리 지원단에 소속된 전문가들은 '추행이 없어 성희롱으로 보기 어렵다'는 내용을 학교 측에 자문했다. 학교가 교육청의 자문을 따를 시 A씨가 다시 교단에 설 가능성이 있다.

교육청 관계자는 "지난 2일 심의위가 열렸는데, 부적절한 영상을 보여주고 부적절한 말을 한 것이기 때문에 전문가 의견서에서는 중한 성희롱으로 보기는 어렵다 정도의 내용이 들어간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심의위는 조사 후 A씨의 징계위 회부 결정을 내릴 것으로 보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광명이 12억?" 했는데 완판…'역세권' 그 아파트, 직접 가보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