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외국인이 돌아왔다…바이오·이차전지 나란히 '방긋'

머니투데이
  • 김진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203
  • 2023.08.09 16:40
  • 글자크기조절

[내일의 전략]

미국 신용등급 강등 충격을 이겨낸 코스피와 코스닥이 나란히 2600선, 900선을 탈환했다. 최근 매도 기조를 유지하던 외국인 투자자의 현선물 동반 순매수세가 이어지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9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1.14포인트(1.21%) 오른 2605.12를 기록했다. 외국인의 순매수세(3554억원)가 유입되면서 지수를 끌어올렸다. 반면 기관과 개인은 각각 2924억원, 877억원 순매도했다.

외국인은 현선물 시장 모두에서 순매수세를 보였다. 지수선물시장에서 외국인은 6491계약 순매수했다. 개인과 기관은 1751계약, 5771계약씩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의약품과 의료정밀이 3%대 강세였다. 전일(현지 시각) 미국 증시에서 제약업체 일라이릴리를 중심으로 바이오주들이 상승하면서 국내에도 훈풍이 불어온 덕이다.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한 종목은 에이프로젠바이오로직스 (292원 ▲1 +0.34%)로 상한가를 기록했다. 동아에스티 (63,100원 ▲3,900 +6.59%)도 26.61% 상승했다.

전기·전자는 2%대 강세를 보였다. 제조업이 1%대 상승하며 뒤를 이었다. 기계, 비금속광물, 유통업, 운수장비, 서비스업, 통신업이 강보합권에서 거래를 마쳤다. 보험, 증권, 음식료품, 금융업, 운수창고는 약보합세를 보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0.08% 하락한 SK하이닉스 (126,300원 ▲700 +0.56%)와 보합 마무리한 POSCO홀딩스 (440,500원 ▼11,000 -2.44%)를 제외하고 모두 상승했다. 특히 바이오주 삼성바이오로직스 (706,000원 ▲1,000 +0.14%)셀트리온 (159,100원 ▼1,000 -0.62%)이 1.01%, 4.66%씩 올랐다. LG에너지솔루션 (425,000원 ▲500 +0.12%)은 5.33% 올랐다. 현대모비스 (225,000원 ▲1,500 +0.67%)LG화학 (469,000원 ▼2,000 -0.42%), NAVER (213,000원 ▼500 -0.23%)가 2%대 강세로 마쳤다. 반도체 대장주 삼성전자 (71,700원 0.00%)는 1.92% 상승했다.

미국 신용등급 강등으로 주춤했던 국내 증시가 우려를 해소한 것으로 풀이된다. 증권가에서는 외국인 투자자들의 순매수세가 지수를 견인했다고 해석한다.

이경민 대신증권 투자전략팀장은 "외국인 투자자들의 현선물 동반 순매수세가 유입되면서 증시 상방 압력을 높였다"며 "직전 저점 수준이었던 2570선에서 지지력을 확보해 2600선을 재탈환했다"고 분석했다.

(서울=뉴스1) 이동해 기자 = 9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명동점 딜링룸에 종가가 나오고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1.14포인트(1.21%) 오른 2605.12, 코스닥은 16.64포인트(1.86%) 상승한 908.98, 원·달러 환율은 전날과 같은 1315.7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2023.8.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이동해 기자 = 9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명동점 딜링룸에 종가가 나오고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1.14포인트(1.21%) 오른 2605.12, 코스닥은 16.64포인트(1.86%) 상승한 908.98, 원·달러 환율은 전날과 같은 1315.7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2023.8.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날 코스닥도 900선을 회복했다.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6.64포인트(1.86%) 오른 908.98에 마감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535억원, 695억원 순매수했지만 개인은 3209억원 순매도했다.

코스닥 역시 제약 업종이 6%대 강세였다. 금융, 기타서비스, 유통, 통신서비스, 통신장비도 2~3%대 상승 마감했다. 일반전기전자, 비금속, 제조, 화학 업종은 1%대 올랐다. 방송서비스가 2.15% 하락하며 유일한 약세를 보였다. 오락문화, 통신방송서비스는 약보합권에서 거래를 마쳤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에서는 셀트리온제약 (78,300원 ▲300 +0.38%)이 5.28% 상승했다.셀트리온헬스케어 (70,200원 ▼400 -0.57%)도 4.49% 상승했다. 그간 주춤했던 이차전지주의 강세도 이어졌다. 에코프로 (625,000원 ▼16,000 -2.50%)엘앤에프 (189,500원 ▲1,300 +0.69%)는 4%대 올랐다. 에코프로비엠 (297,500원 ▼3,500 -1.16%)은 1%대 올랐다. 엔터주 JYP Ent. (94,000원 ▼500 -0.53%)에스엠 (85,500원 ▼1,400 -1.61%)은 0~1%대 하락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1315.7원에 보합 마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우리집 자산 줄었는데 옆집도? "가구당 평균 5억2727만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