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떡볶이 탕후루' 만들고 "따라하지는 마라"…맛 어땠길래

머니투데이
  • 홍효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175
  • 2023.09.21 06:34
  • 글자크기조절
/사진=유튜브 채널 '떡볶퀸'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떡볶퀸' 캡처
중국 간식 탕후루 열풍이 MZ(밀레니얼+Z)세대를 중심으로 이어지면서 송편, 옥수수 등 이색 재료를 사용한 특이한 탕후루 제작법도 나오고 있다. 이 가운데 한국의 대표 음식인 떡볶이를 활용한 탕후루가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떡볶퀸'에는 프랜차이즈 분식점 두 곳의 떡볶이를 활용해 탕후루를 만드는 요리 영상이 올라왔다. 탕후루는 중국 베이징 지역의 대표적인 전통 간식으로, 보통 명자나무나 산사나무 열매를 물엿에 묻힌 뒤 굳혀 만든다. 최근에는 다양한 과일을 사용해 만드는 경우가 많은데 한국에서 큰 인기를 얻으면서 'MZ 대표 간식'으로 자리 잡았다.

영상에서 떡볶퀸은 "요즘 탕후루가 유행이지 않냐. 떡볶이 탕후루를 만들어 달라 요청하는 구독자들이 있어 만들어 보기로 했다"며 준비한 유명 브랜드 두 곳의 떡볶이를 비롯해 순대, 어묵튀김, 치즈볼 등 사이드 음식을 소개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떡볶퀸'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떡볶퀸' 캡처
탕후루 만들기에 한 번도 성공해 본 적 없다는 떡볶퀸은 레시피를 참고해 설탕과 물을 2대1 비율로 넣어 시럽을 만들었다. 그는 떡볶이와 떡볶이 소스를 묻힌 어묵튀김, 치즈볼, 순대 등을 꼬치에 꽂고 시럽을 묻혀 약 30분가량 건조했다.

그러나 건조 후에도 떡볶이 탕후루는 말랑말랑했다. 떡볶퀸은 맛을 본 뒤 "탕후루 느낌은 전혀 아니다"라면서도 "설탕 시럽이 떡 속에 자연스럽게 스며들어 떡볶이 양념 자체가 달달한 느낌이다. 이색적이고 맛있다"고 긍정적인 평가를 전했다.

떡볶퀸은 "매운 떡볶이에 단맛이 강해지니 옛날 학교 앞 떡볶이를 먹는 느낌"이라고 호평했지만 "원래 단맛이 강한 떡볶이는 설탕 시럽을 묻히니 너무 달아진다"고 덧붙였다.

어묵튀김 탕후루에 대해선 "어묵튀김은 괴조합이라 생각했는데 매콤한 쥐포 먹는 느낌이다. 의외의 꿀 조합이다. 제일 맛있다"고 극찬했다. 끝으로 고구마 치즈볼 탕후루를 맛본 그는 "그냥 맛있고 달콤한 고구마 치즈볼"이라면서도 "강정 같아 맛있다. 어묵튀김이나 고구마 치즈볼처럼 튀김 탕후루는 괜찮은 것 같다"고 평했다.

떡볶퀸은 "떡볶이 탕후루는 그냥 영상으로만 즐기고 따라 하지 마라. K-탕후루인 떡꼬치를 먹길 바란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부도직전 '수소충전소'…최대주주는 "증자 불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