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허기준 전남대 교수연구팀, 오염에 강한 초소수성 표면 기술 개발

머니투데이
  • 광주광역시=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1 10:20
  • 글자크기조절
허기준 전남대 교수연구팀의 논문을 표지논문으로 게재한 재료화학저널A.(Journal of Materials Chemistry A) /사진제공=전남대학교
전남대학교는 허기준 기계공학부 교수연구팀이 오염에 강한 초소수성 표면 기술을 개발했다고 21일 밝혔다.


초소수성은 물에 젖지 않는 성질을 뜻하는 말이다. 초소수성 표면은 자가세정, 방수, 항균, 방부식, 안개 방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며, 잠재력이 있는 과제로 활발한 연구가 이뤄지고 있다.

그동안 초소수성 표면의 중요 구성 요소인 '나노/마이크로 구조'는 일반적으로 부서지기 쉽고 오염물질에 쉽게 오염되는 특성이 있어 초소수성 기능을 발휘하는 데도 한계가 있었다.

허기준 교수는 영국 University College London의 황기병 박사, 랩엠제로와 공동 연구로 기계적 내구성이 우수하면서도 오염 복구가 가능한 초소수성 표면 제조 방법을 밝혀냈다.

개발된 초소수성 표면은 기계적 압축, 충격, 굽힘 테스트에도 고강도 시멘트보다 더 우수한 견고함을 보였다. 80~100회의 모래 낙하, 사포 마모, 접착 테이프 벗겨짐, 2000회의 메스 긁힘에도 견뎠다. 가스 불꽃, 아쿠아 레지아, 페인트, 기름, 혈액 등으로 인해 표면이 손상되고 오염된 경우에도 사포로 문지르는 간단한 과정을 통하면 초소수성을 쉽게 회복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는 한국연구재단 우수신진연구사업 및 광주전남지역혁신플랫폼 사업으로 수행됐으며, 재료·화학분야 최상위 국제학술지인 '재료화학저널A'(Journal of Materials Chemistry A)에 표지 논문으로 21일 게재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국·일본 조선소에 깃발 꽂는 HD현대…'K-엔진' 초격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