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에이치피오, 100% 무상증자 결정..."주주친화정책"

머니투데이
  • 지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1 11:19
  • 글자크기조절
에이치피오 건강기능식품 전문 브랜드 '덴프스' BI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에이치피오 (3,540원 ▼30 -0.84%)는 이사회를 통해 보통주 1주당 신주 1주를 배정하는 100% 무상증자를 결정했다고 21일 공시했다.

이번 증자로 보통주식 2033만7240주가 신규 발행돼 발행주식 총수는 4148만6965주로 증가하게 된다. 신주 배정기준일은 다음달 7일이며 신주 상장 예정일은 다음달 29일이다.

에이치피오는 유통 주식 수를 늘려 거래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으로 무상증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무상증자에 필요한 재원은 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자본잉여금(주식발행초과금)을 활용할 예정이다.


무상증자는 기업이 가지고 있는 잉여금을 자본에 전입해 주주에게 주식을 무상으로 나눠주는 것을 의미한다. 무상증자를 통해 유통 주식의 수가 늘어나 거래가 활발해지면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경우가 많아 주주 친화 정책 방식의 하나로 여겨진다.

에이치피오 관계자는 "국내·외 경제 악화와 같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회사의 성장성을 믿고 투자해준 주주에게 보답하는 차원에서 무상증자를 결정했다" 며 "향후에도 주주의 이익을 최우선하고 지속적인 기업 성장을 통해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SK하이닉스, 앰코와 손잡는다..."HBM서 삼성 따돌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