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개미들도 대형 리츠에 투자"…코람코-파이퍼블릭 투자플랫폼 MOU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19 09:46
  • 글자크기조절
코람코자산신탁(코람코)과 핀테크 스타트업 파이퍼블릭이 파트너십을 맺고 모바일 투자플랫폼을 활용한 초대형 리츠 투자 서비스 출시를 준비한다고 19일 밝혔다.

그간 일부 상장리츠를 제외한 대부분의 대형 리츠들은 사모형태로 설립돼 주요 기관투자자들이 주로 참여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개인 투자자들이 대형 리츠에 참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코람코와 파이퍼블릭은 기대한다.


파이퍼블릭은 '모바일 투자 플랫폼 리얼바이(리얼바이)'를 자체 개발했다. 리얼바이는 유저에게 빅데이터 기반 투자지표를 제공하고 유저들은 이 데이터를 검토한 후 플랫폼을 통해 리츠에 투자할 수 있다. 코람코는 플랫폼에 투자처를 제공한다. 개인 투자자들의 소액 자금이 플랫폼을 통해 모여 하나의 재간접 펀드가 되고 코람코가 설립하는 초대형 리츠에 에쿼티(자본)로 투자되는 구조다.

코람코자산신탁 관계자는 "코람코는 국내에 리츠제도를 처음 도입시켰고 상장리츠 대중화를 이끈 회사"라며 "모바일 투자플랫폼이라는 새로운 시도를 통해 리츠 저변확대에 다시 한번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호승 파이퍼블릭 대표도 "국토교통부와 '공모 리츠 기반 플랫폼 활성화'에 대한 협의를 진행 중이고 향후 다수의 리츠AMC와 부동산 투자플랫폼 컨소시엄을 구성할 예정"이라며 "혁신금융서비스 신청을 통해 필요한 금융 규제도 해소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코람코는 약 78조원에 달하는 국내 민간리츠시장에서 20%의 점유율을 기록하고 있는 1위 부동산금융회사다. 최근 역삼동 '아크플레이스'를 약 7900억원대 매입했고 삼성물산 서초사옥으로 알려진 '더 에셋 강남' 매각을 준비 중이다. 매각가만 1조원이 훌쩍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양식품만 있나…한류 열풍에 "또 신고가!" 이 주식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