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아워홈·카카오헬스케어, AI기반 '초개인화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 맞손

머니투데이
  • 이재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23 10:18
  • 글자크기조절
지난 22일 '아워홈-카카오헬스케어 업무협약식'에서 구지은 아워홈 대표이사(사진 왼쪽)와 황희 카카오헬스케어 대표이사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아워홈
아워홈과 카카오헬스케어가 AI(인공지능)기반 '초개인화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에 나선다.

양 사는 지난 22일 경기 성남시 카카오헬스케어 본사에서 구지은 아워홈 대표이사와 황희 카카오헬스케어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AI기반 초개인화 맞춤형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아워홈의 2만여 개 영양식단 관련 R&D(연구개발) 원천 기술, 데이터와 카카오헬스케어의 AI 기반 스마트 혈당 관리 기술을 결합해 개인 맞춤 영양을 제공하고 관리하는 헬스케어 솔루션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특히 양 사는 초개인화 헬스케어 솔루션 개발을 위해 각자 보유한 소프트웨어 '캘리스랩'과 '파스타'를 운영하며 축적한 노하우를 공유하기로 협의했다.

카카오헬스케어 파스타는 스마트 혈당 관리 솔루션이다. 연속혈당측정기(CGM)를 통해 실시간으로 측정한 혈당 수치와 이용자가 입력한 식단, 운동, 수면 등의 데이터를 자체 AI 플랫폼이 분석해 건강 관리 조언을 제공하는 식약처 인증 2등급 소프트웨어 의료기기다. 파스타의 연속혈당측정기 G7은 다국적 기업 덱스콤에서 개발한 제품이다. 지난해 미국에서 열린 글로벌 박람회 CES2023에 소개되기도 했다.

아워홈은 캘리스랩을 통해 선보인 고혈압과 당뇨, 비만 등 기저질환 관리 식단 구성 역량을 활용한다. 여기에 파스타가 가진 AI 혈당 관리 기술과 덱스콤 G7의 정확도 높은 혈당 측정을 더해 보다 정밀하고 심도 있는 개인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지은 아워홈 대표는 "아워홈의 최고 자산은 오랜 기간 수많은 글로벌 고객들에게 식음,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며 쌓은 액티브한 데이터다. 확보된 국가와 고객별 메뉴 선호도와 식단 영양 밸런스 데이터를 바탕으로 건강과 관련된 개인맞춤형 식단 고도화 작업을 꾸준히 진행 중"이라며 "카카오헬스케어와 만남은 국내 헬스케어 산업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터닝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황희 카카오헬스케어 대표는 "세계적으로 영양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 최고의 영양 관련 전문성을 갖춘 아워홈과 의미 있는 협업의 기회가 생겨 기쁘다"라며 "파스타가 가진 AI 혈당 관리 기술을 활용해 혁신적인 초개인화 헬스케어 솔루션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벼락부자 될 줄"… 주가 63% '뚝' 벼락거지 된 개미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