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경과원, 바이오 인력부족 해결 나서...4개 기관과 맞손

머니투데이
  • 경기=이민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3 14:05
  • 글자크기조절
23일 경과원 바이오센터에서 경과원과 교육협력기관이 '2024년 경기도 바이오 전문인력 양성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과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4개 기관과 손잡고 바이오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나선다.

경과원은 23일 광교 바이오센터에서 '2024년 경기도 바이오 전문인력 양성사업'을 위해 한국바이오협회, 분당서울대병원, 아주대학교, 동국대학교(일산)와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종석 경과원 바이오산업본부장, 손지호 한국바이오협회 상무, 김세중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김용성 아주대학교 교수, 이광근 동국대학교(일산) 교수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4개 기관은 바이오 기업이 필요로 하는 AI·빅데이터 등 미래기술 기반 인력양성과정 분야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경과원은 바이오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장 및 실습공간 등을 구축하고 바이오제품 분석기술 인력양성 과정을 운영한다. 한국바이오협회는 바이오 공정 개발 인력양성, 바이오제품 인허가 전문가 양성, 바이오(유전체) 데이터 분석과정을 운영한다. 분당서울대병원은 디지털 헬스케어 AI 솔루션 개발 교육을 제공한다. 아주대학교와 동국대학교(일산)는 첨단바이오의약품 인력양성 과정을 운영할 예정이다.

경과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산업체에서 요구하는 맞춤형 실무 교육을 제공해 바이오산업체의 전문인력 부족문제를 해결할 계획이다.


'2024년 경기도 바이오 전문인력 양성사업'은 올해 12월까지이며 바이오 기업 구직(예정)자 및 재직자 등을 대상으로 바이오산업 현장 맞춤형 교육을 추진한다. 구직(예정)자 140명, 재직자 360명 포함 총 500명의 신규인력 양성을 목표로 한다.

이종석 본부장은 "바이오 분야의 디지털 전환과 첨단 기술 수요에 맞춘 현장 중심의 바이오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4개 기관과 협력해 다양한 교육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면서 "과정별 직무 연계성이 높은 유수 교육기관과 견고한 협력 체계를 구축해 성공적인 사업 운영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오늘부터 서울대 교수 절반 휴진…정부 "손실땐 구상권 청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