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김포 한강에도 '독도' 있다"...김포시 '독도(獨島)' 공식 명칭 지정

머니투데이
  • 경기=이민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5.27 17:50
  • 글자크기조절
경기 김포시 한강 내 섬 독도./사진제공=김포시
경기 김포시가 한강 내 섬 '독도'(獨島)의 명칭이 경기도 지명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난 21일 국토지리정보원에 공식 명칭으로 결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7월 섬 내에 초소로 활용했던 것으로 추정되는 건축물 벽면에 '김포시 걸포동 423-19'라고 행정지번이 새겨진 표지판 설치를 시작으로 행정명칭을 공식화하기 위해 노력했다.

이 섬은 과거 조선 시대에 제작된 전국 8도 군현지에는 '독도'라는 명칭으로 김포군 소속 섬으로 표기되던 곳이다. 김포8경의 하나로 '독도의 갈대꽃'이 있었을 만큼 문화적 가치가 높았다. 1920년대 대홍수로 마을전체가 유실되고 파손된 제방을 축조하기 위해 독도를 채석장으로 사용하며 섬의 형태는 점점 작아져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도 점점 잊혀 갔다.


시는 이번 지명결정에 대해 '독도의 의미를 회복하기 위한 첫 걸음'이라며 앞으로 '독도'는 국토지리정보원의 국토정보맵 등의 국가지도에도 반영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국방부의 '국방개혁 2.0과제'인 군 시설(철책) 철거 사업도 진행중임에 따라 이와 연계해 독도의 가치를 더 높일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김병수 시장은 "오랜 세월 잊혔던 독도를 시민의 품에 다시 돌려주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면서 "가치회복에 가장 중요한 것은 '관심'이므로 많은 시민이 독도를 주의 깊게 바라봐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급 떼서 자사주 모으던 은행원들…"지금 팔래" 인출 몰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