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062.99 928.26 1124.10
▲19.12 ▲5.09 ▲0.1
+0.63% +0.55% +0.01%

[현장+]역대급 한파·폭설…빙판만큼 미끄러운 지하철역이 있다?

머니투데이|입력 : 2021.01.08
  • 0%
  • 0%

#신용산역 #빙판길 #낙상주의

"아유, 왜 이렇게 미끄러워?""장난 아니다."전국을 덮친 폭설로 밤 사이 서울에 눈이 10cm 이상 쌓인 7일 저녁. 신용산역 5번출구 앞 복도는 얼음 바닥을 방불케 할 정도로 미끄러웠다.

시민들은 넘어지지 않기 위해 겨우 균형을 잡으며 종종걸음으로 걸어다녔다. 한 시민은 한쪽 발이 몸 바깥쪽으로 꺾이며 잠시 균형을 잃기도 했다.

전문가들은 "주의 표지판을 두거나 작은 구멍들이 뚫린 플라스틱 발판을 깔아 두면 큰 도움이 된다”며 "미끄러짐 방치로 사고가 나면 관리 책임자나 기관에 1차적인 책임을 물을 수 있다”고 말했다.

야외 인도보다 더 미끄러운 지하철역 ‘빙판 복도’ 현장을 영상에 담았다.

영상 촬영 : 정경훈 기자
영상 편집 : 김소영 기자

유튜브 구독하기 https://goo.gl/RAjn11

머니투데이 공식 홈페이지 https://m.mt.co.kr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mt.co.kr

취재현장의 따끈한 영상 놓치지 마세요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