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렛미인' 문선영, '20대 할머니'서 '동안미녀'로 변신

머니투데이 이슈팀 이원광 기자 |입력 : 2014.06.13 10:21
폰트크기
기사공유
문선영씨 / 사진=Story on '렛미인' 캡처
문선영씨 / 사진=Story on '렛미인' 캡처

일명 '20대 할머니' 문선영씨가 성형수술을 통한 완벽 변신에 성공해 관심을 모았다.

지난 12일 방송된 Story on '렛미인4'(Let 美人4)에는 문선영씨가 나이보다 늙어 보이는 외모 탓에 고민하는 내용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렛미인' 의료진은 치열한 고민 끝에 문선영씨를 3대 '렛미인'으로 선정했다.

문선영씨는 성형수술을 거쳐 20대 할머니에서 매력적인 동안녀로 변신했다. 눈매 교정, 코, 치아 치료·교정, 거미스마일 보톡스, 턱 윤곽 수술, 스마스 리프팅, 피부시술, 얼굴지방이식, 가슴, 복부지방흡입 등 총 수술비용은 9477만원에 달했다.

수술 후 문선영씨는 "사람들과 만났을 때 예전엔 눈도 잘 못 마주치고 입도 가렸는데 지금은 그렇지 않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날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이젠 자신 있게 살았으면 좋겠다", "진짜 우리나라 성형 기술은 넘버원이다", "저렇게 외모에 자신이 없던 사람이 괜찮아진 것 보면 뿌듯한 기분이 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원광
이원광 demian@mt.co.kr

'빛과 빛 사이의 어둠을 보라'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실시간 뜨는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