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제7회 청년기업가대회 배너(~9/3)대학생 축제 MT금융페스티벌 배너 (~8/20)

안철수 "박 前 대통령, 당당·책임있게 수사 임해라"

[the300]"검찰은 국민·법만 보고 철저히 조사해야"

머니투데이 백지수 기자 |입력 : 2017.03.21 12:26
폰트크기
기사공유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오전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오전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안철수 전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는 21일 검찰에 출석한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당당하게 그리고 책임지는 자세로 (수사에) 임해달라"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오전 전남 무주리조트에서 열린 대한노인회 우정연수원 개관식 직후 기자들과 만나 "검찰은 국민만 보고 법만 보고 철저하게 조사해야 한다"며 "박 전 대통령도 당당하게 그리고 책임지는 자세로 임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안 전 대표의 대선 캠프 '국민캠프' 측도 이날 오전 논평을 내고 "박 전 대통령은 검찰 조사를 통해 본인이 야기한 국정혼란과 국론분열에 대해 국민들에게 사죄를 시작하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문정란 국민캠프 부대변인은 "대한민국 전직 대통령으로서 법 앞에 모든 국민들이 평등하다는 헌법 제11조를 자각하고 솔선수범을 보여주기 바란다"고도 박 전 대통령을 향해 촉구했다.

문 부대변인은 또 "박 전 대통령은 국민들이 두 눈 부릅뜨고 검찰 조사에 대해 지켜보고 있음을 명심해야 한다"며 "그의 솔직한 고백과 헌법에 대한 속죄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전직 대통령이라는 특수한 신분이 저지른 13개에 달하는 혐의에 대한 조사에 대해 어떤 변명과 책임 회피도 국민은 용서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