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경제신춘문예 (~12.08)KMA 2017 모바일 컨퍼런스 (~11.23)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CJ E&M, 매출 성장 둔화 전망…수익성은 유지-이베스트

머니투데이 한은정 기자 |입력 : 2017.09.14 08:07
폰트크기
기사공유
차트

MTIR sponsor

이베스트투자증권은 14일 CJ E&M (92,500원 상승500 0.5%)에 대해 상반기 대비 매출성장 둔화는 아쉽지만 견조한 수익성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9만5000원을 유지했다.

김현용 연구원은 "CJ E&M의 3분기 실적은 매출액이 전년대비 11.9% 증가한 4239억원, 영업이익 181억원으로 시장기대치 178억원에 부합하는 수준을 기록할 것"이라며 "방송 부문이 전사 실적을 견인하겠지만 영화 부문은 적자를 지속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다만 전부문 콘텐츠 제작 역량 강화 지속될 것이란 의견이다. 김 연구원은 "tvN 수목드라마 라인업을 5년 만에 부활해 하반기에도 유지할 계획이며 올리브, 온스타일 등 채널들의 제작역량 강화로 TV 광고 매출부진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영화도 중국을 제외한 해외 시나리오 기획개발 및 공동 제작, 배급을 지속하는 동시에 국내 제작역량 강화를 위해 JK필름 트랙레코드를 지속 확보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CJ E&M은 방송을 중심으로 견고한 본업가치가 확인되고 넷마블 지분가치(2조7000억원)만으로도 현 시가총액의 90%가 설명된다"며 "하반기 스튜디오드래곤 상장추진으로 드라마 제작부문 가치 부각에 따른 모멘텀이 가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은정
한은정 rosehans@mt.co.kr

초심을 잃지 않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