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57.22 830.27 1107.40
보합 19.39 보합 4.05 ▼5.4
+0.83% +0.49% -0.49%
2018 전국동시지방선거
블록체인 가상화폐

트럼프·김정은 합의문 도출…"빠른 프로세스, 특별한 유대관계"

[the300](종합)

머니투데이 싱가포르=최경민, 이재원 기자 |입력 : 2018.06.12 14:55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울=뉴시스】 12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업무오찬을 한 뒤 산책하고 있다. 2018.06.12. (사진=스트레이츠타임스 홈페이지 캡쳐)   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울=뉴시스】 12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업무오찬을 한 뒤 산책하고 있다. 2018.06.12. (사진=스트레이츠타임스 홈페이지 캡쳐) 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 싱가포르에서 가진 최초의 북미 정상회담에서 합의문을 도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기대 이상의 합의문이 나왔음을 강조하며 김 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청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이날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에서 진행된 회담에서 합의문에 서명을 하며 "굉장히 중요한 문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포괄적 내용을 담고 있다"며 "2시간30분 뒤에 기자회견을 가질 것이다. 서명할 수 있어 기쁘다"고 밝혔다.

그는 "프로세스가 굉장히 빠르게 시작하고 있다. 조금만 기다리면 다 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서명하고 있는 성명문은 포괄적이다. 양국 모두가 놀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오늘 일어난 일에 굉장히 자부심을 느낀다. 북한, 한반도와의 관계가 굉장히 달라질 것"이라며 "이전과는 다른 상황이 될 것이다. 특별한 유대관계를 맺을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사람들이 기뻐할 것이다. 세계의 위험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한다"며 "김 위원장에게 감사하다. 집중을 해야 하는 힘든 시간이었는데 생각보다 기대보다 좋은 결과가 나왔다"고 말했다.

또 "어떤 예측보다도 좋은 결과다.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라며 "김 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대하고 싶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역사적인 이 만남에서 과거를 벗어나 역사적인 문건에 서명을 하게 된다"며 "세계는 중대한 변화를 보게 될 것이다. 이런 자리를 위해 노력해준 트럼프 대통령에 사의를 보낸다"고 말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