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8.05 671.56 1134.30
▼3.18 ▲0.71 ▲1
-0.15% +0.11% +0.09%
메디슈머 배너 (7/6~)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8일 인도行…文대통령과 첫 회동 '주목'

9일 인도 노이다 삼성전자 공장 준공식 참석차 출국…국빈 방문중인 문 대통령 직접 안내할 듯

머니투데이 김성은 기자 |입력 : 2018.07.08 12:30|조회 : 5076
폰트크기
기사공유
8일 김포공항에서 인도 출장길에 오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사진=뉴스1
8일 김포공항에서 인도 출장길에 오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사진=뉴스1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인도 출장길에 올랐다.

8일 재계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날 오전 김포공항을 통해 전세기를 타고 인도로 출국했다. 오는 9일(현지시간) 인도 노이다에서 열리는 삼성전자 스마트폰 공장 증설 준공식 현장에 참석하기 위해서다.

9일 준공식에는 문재인 대통령도 방문할 예정이며 이 부회장이 직접 문 대통령을 안내할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지난 8~11일 국빈자격으로 인도를 방문중이다. 현 정권 출범 이후 이 부회장과 문 대통령이 처음으로 공식석상에서 대면하게 된다.

준공식에는 이 부회장 뿐 아니라 고동진 삼성전자 IM(IT&모바일) 부문장(사장)도 참석한다.

삼성전자는 1995년 인도에 처음 진출한 이래 지난 20여년간 판매와 생산, 연구개발, 디자인 등에 꾸준히 현지 투자를 해왔다.

현재 삼성전자는 인도에서 서남아총괄과 판매법인, TV와 생활가전, 스마트폰을 생산하는 생산법인(북부 노이다, 남부 첸나이 등 두 곳), R&D 센터와 디자인센터를 두고 있다.

이 부회장은 지난 2016년 9월 인도 뉴델리에서 나렌드라 모디 총리와 직접 만나 삼성의 인도 사업 추진 현황과 사회공헌 활동, 사업 협력 방안 전반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같은 해 10월에는 3400억원을 들여 스마트폰 생산량을 2배로 늘리는 공장 증설을 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김성은
김성은 gttsw @mt.co.kr

안녕하세요! 머니투데이 김성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