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中 "美 스파이 기소는 완전 날조"…美中 스파이전쟁

머니투데이
  • 김수현 인턴기자
  • 2018.10.11 18:3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中 외교부 "양국 관계에 도움 되지 않는 언행 말라" 강력 반발

image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사진=중국 외교부
중국 정보기관인 국가안전부 요원이 산업스파이 혐의로 미국에서 체포되자 중국 정부가 즉각 반발에 나섰다. 이번 사건으로 미중 갈등 국면은 더욱 악화될 것으로 보인다.

11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미국 측의 기소는 완전히 날조된 것"이라며 "미국은 (이 일을) 법에 따라 공정하게 처리하고 중국 국민의 합법적인 권리를 보장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어 루 대변인은 "양국 관계를 양호하게 유지하는 것이 양국민에게 이익이 된다"면서 "미국은 이에 도움이 되지 않는 언행을 해서는 안된다"고 비판했다.

앞서 외신들은 미국의 항공우주기업들로부터 기밀 정보를 훔치려 한 혐의로 중국 국가안전부 소속 첩보원인 쉬옌진이 기소됐다고 보도했다. 쉬옌진은 지난 4월 1일 벨기에에서 체포됐으며 범죄인 인도 절차에 따라 이번 주에 미국으로 보내졌다. 쉬 요원은 중국 국가안전부 장쑤성 지부 제6판공실 소속으로 해외정보와 방첩 임무를 담당하는 고위급 인사로 알려졌다. 그는 2013년 12월부터 체포 직전까지 제너럴일렉트릭(GE)의 항공 자회사 등 여러 우주항공기업들에서 첨단기술 정보를 빼돌리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P통신은 중국 정부의 스파이가 미국 법정에 서는 것이 공개된 것은 이번이 최초라고 전했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앞서 지난 4일 한 연설에서 "중국이 미국의 지식재산권에 대한 도둑질을 끝낼 때까지 강력히 조처해 나갈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4/1~)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