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머니투데이

삼성전자, 캐나다 몬트리올에 7번째 AI 연구센터 열어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삼성전자, 캐나다 몬트리올에 7번째 AI 연구센터 열어

머니투데이
  • 박소연 기자
  • 2018.10.19 07:3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맥길대 그레고리 듀덱 교수 센터장…머신러닝·음성인식 연구 주도 계획

image
그레고리 듀덱 몬트리올 AI 연구센터장 교수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 (46,050원 상승1450 -3.0%)는 18일(현지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 글로벌 인공지능(AI) 연구센터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11월 개소한 한국 AI 총괄센터를 시작으로 지난 1월 미국 실리콘밸리, 5월 영국 케임브리지, 캐나다 토론토, 러시아 모스크바, 지난달 미국 뉴욕 AI 연구센터에 이은 7번째다.

캐나다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인 몬트리올은 세계적인 첨단 IT 기업들이 미래 기술 연구센터를 짓고 기술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곳으로 AI 기술 연구의 메카로 주목받고 있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북미 지역에서 4번째로 개소한 몬트리올 AI 연구센터를 통해 그간 협력해온 맥길대학교, 몬트리올대학교 등의 세계적인 AI 전문가들과 협력을 강화하고 우수인재 확보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몬트리올 AI 연구센터는 맥길대 그레고리 듀덱 교수가 센터장을 맡아 머신러닝(Machine·Learning), 음성인식 분야 연구를 주도할 계획이다. 듀덱 교수는 머신러닝, 휴먼로봇 인터렉션(Human-Robot Interactions, HRI) 등 폭넓은 AI 전문가로, 삼성의 AI 기술연구에 핵심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18일 몬트리올에서 열린 개소식 행사에는 조승환 삼성 리서치 부사장, 이근배 한국 AI 총괄센터장 전무, 래리 헥 실리콘밸리 AI 연구센터장 전무, 마르크 가노 캐나다 교통부 장관, 필립 톰린슨 캐나다 퀘벡주 우뜨흐몽 시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조 부사장은 환영사를 통해 "삼성전자는 제품과 서비스에서 AI 기술을 적용해 지금까지 사람들이 경험해 보지 못한 삼성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만들어 가는 데 집중할 것"이라며 "7개 글로벌 AI 연구센터들이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헥 전무는 "일상생활에 AI 기술을 적용하려면 현재 당면한 많은 도전 과제들이 있는데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세계적인 AI 석학들과의 협력이 중요하다"며 "삼성전자는 AI 인재가 풍부한 지역에 AI 연구센터를 설립해 각 분야의 전문 역량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듀덱 교수는 "몬트리올 AI 연구센터는 토론토 AI 연구센터와 몬트리올 지역의 유수 대학교, 연구기관이 협력해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한국 AI 총괄센터를 중심으로 글로벌 AI 연구센터를 확대해 2020년까지 1000여명의 AI 선행 연구개발 인력을 확보하고 우수 인재와 기술이 풍부한 지역을 중심으로 AI 연구센터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1/25~)
대한민국법무대상 (12/03~)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