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뉴롯데'號 재시동…향후 5년 간 50조원 투자·7만명 고용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2018.10.23 15:3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상보)총수 부재로 멈춰있던 대규모 투자 재시동…화학 '설비 증설' 유통 '온라인 역량 강화'

롯데그룹이 향후 5년간 국내·외 전 사업 부문에 걸쳐 50조원을 투자한다고 23일 밝혔다. 그동안 총수 부재로 멈춰있던 뉴롯데가 투자에 재시동을 걸었다.

롯데는 2019년 약 12조원을 투자한다. 국내 유화사를 인수했던 2016년 투자 금액 11조2000억원을 넘는 사상 최대 규모다. 그룹 양 축인 유통과 화학부문을 중심으로 사업 부문별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사업부별로는 화학부문의 경우 국내 생산 거점인 여수, 울산, 대산 지역에 지속적인 설비 투자를 통해 규모의 경제를 달성하고 원가 경쟁력을 높여갈 계획이다. 해외에서도 대규모 설비 투자를 진행하고 원료 지역 다변화를 이뤄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한다. 특히 신 회장의 숙원 사업인 인도네시아 유화단지 건설 사업을 재개한다.

유통부문의 경우 온라인 사업의 역량을 업계 1위 수준으로 끌어올리는데 집중한다. 인공지능(AI) 등 디지털 기술과 빅데이터를 적극 활용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방침이다. 특히 내년 유통 계열사 통합 온라인 오픈에 맞춰 물류 시설 및 시스템 등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유통 인프라 구축에 집중한다.

식품부문은 고객 기호 분석 및 신제품 개발을 더욱 적극 실행하기 위해 AI에 대한 투자를 확대한다.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의 수요를 감지해 시장을 선도하는 제품 개발에 앞장서겠다는 것. 관광 및 서비스 부문에서는 해외 인수합병(M&A) 등을 검토한다.

한편 롯데는 향후 5년간 7만 명을 고용하기로 했다. 2019년에는 올해보다 10% 증가한 1만3000명 이상을 채용할 계획이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