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서울시, 6월8일~17일 길동생태공원 '반딧불이 축제'...프로그램 사전예약 접수

머니투데이
  • 오세중 기자
  • 2019.05.24 10:4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길동생태공원 개원 20주년, 시민과 함께 하는 생물 탐사 프로그램도 운영

image
반딧불이 축제 포스터./자료=서울시 제공
서울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는 반딧불이가 자연서식하고 있는 길동생태공원에서 오는 6월 8일부터 17일까지 열흘간 '반딧불이 축제'를 개최한다.

녹지사업소는 24일 "8일 축제 개막일에는 반딧불이를 주제로 한 다양한 문화·체험행사가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열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원 야외무대에서는 축제에 참여한 시민들이 함께 즐기고 참여할 수 있는 '반딧불이 음악소풍', '반딧불이 아동극', 반디 퀴즈대회 '반디왕을 찾아라' 가 진행된다.

축제의 최고 관심사는 한여름 밤에 크리스마스 트리와 같이 반짝이는 불빛을 느껴볼 수 있는 반딧불이 야간탐방이다. 축제기간인 10일 동안 총 30회 운영하며,1회당 20명 또는 40명이 탐방할 수 있다. 사전예약은 필수이며, 평일에는 선착순 신청, 주말에는 추첨을 통해 참여자가 선정된다.

올해는 특히, 생태보전을 최우선 목적으로 관리하고 있는 길동생태공원이 20주년을 맞이했다. 이에 길동생태공원의 생태적 건강성을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기 위해 미니 바이오블리츠 형식(전문가와 시민이 함께하는 생물 조사)의 전문가와 함께하는 자연탐사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반딧불이 축제 기간 중에 진행되는 사전 예약 프로그램은 5월 27일, 오후 2시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http://yeyak.seoul.go.kr)'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행사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동부공원녹지사업소 공원여가과(☎2181-1182)로 문의하면 된다.

길동생태공원을 관리하고 있는 안수연 서울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 소장은 "깨끗한 환경에서만 살아 갈 수 있는 반딧불이가 앞으로도 길동 생태공원에서 계속 자연서식 할 수 있도록 공원을 생태적으로 관리하는데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반딧불이 축제를 통해 시민들이 환경의 소중함을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반딧불이 축제에서 진행하는 자연 탐사대./사진=서울시 제공
반딧불이 축제에서 진행하는 자연 탐사대./사진=서울시 제공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14~)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