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성남시, 치매 통합지원 네트워크 전략 포럼 21일 개최

머니투데이
  • 성남=김춘성 기자
  • 2019.06.20 09:4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성남시가 오는 21일 오후 2시 성남시청 한누리실에서 '성남형 치매통합지원 네트워크 전략'포럼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중요한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치매에 대하여 지역에 산재한 다양한 사회적 자원을 연결하는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치매의 발굴, 치유, 보호, 사례관리 및 예방을 위한 치매통합지원센터 신설 운영으로 노인성 치매문제에 대처하고자 하는 취지로 열린다.

포럼에서는 보건복지부 치매정책과장(민영신)이 ‘국가치매관리 정책 및 방향’을, 성남시 중원구치매안심센터장(나해리)이 ‘성남형 공공 치매올케어 모델’을 주제로 발표한다.

종합토론은 성남시장(은수미), 대한치매학회장(좌장 석승한), 중앙치매센터장(김기웅), 가천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남현주), 성남고령친화종합체험관부관장(정덕영)이 참여 상호토론과 참석자와의 질문답변으로 진행된다.

은수미 시장은 “성남시는 이러한 국가적 노력에 부응하여, 성남시 실정에 맞게 가정과 사회가 치매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라면서 “이번 포럼 개최를 계기로 ‘성남형 치매통합지원센터’를 신설 운영함으로써 지역사회 다양한 분야의 치매지원 자원을 조사하고 치매 커뮤니티 케어를 위한 서비스 인프라를 찾아 치매 관련 고령친화문화 모델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금융스낵컬처공모전(6/26~8/11)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