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특징주]한진칼 남매의 난 가능성에 주가 급등

머니투데이
  • 김사무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2.23 13:2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진그룹 지주사 한진칼 (67,500원 상승500 -0.7%)의 주가가 오너 일가의 경영권 분쟁 소식에 급등하고 있다.

23일 오후 1시17분 기준 한진칼 주가는 6850원(17.79%) 오른 4만535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오전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은 법률대리인을 통해 "조원태 대표이사가 공동 경영의 유훈과 달리 한진그룹을 운영해 왔고, 지금도 가족 간 협의에 무성의와 지연으로 일관하고 있다"며 "한진그룹의 주주 및 선대 회장의 상속인으로서 유훈에 따라 한진그룹의 발전을 적극 모색하기 위해 향후 다양한 주주들의 의견을 듣고 협의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 전 부사장은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누나다. 조 회장은 고(故) 조양호 회장의 뒤를 이어 그룹 회장이 됐지만 조 전 부사장은 이를 가족한 협의를 거치지 않은 결정이라고 반박하며 이의를 제기했다. 오너 일가 간 경영권 분쟁으로 지분 확보 경쟁이 벌어질 수 있다는 전망에 주가가 오르는 것으로 풀이된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