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주택금융公, '금리설계보금자리론'에 코픽스 도입

머니투데이
  • 김지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2.17 17:51
  • 글자크기조절
주택금융공사는 17일 '금리설계보금자리론'에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공사는 고객이 '금리설계보금자리론'의 기준금리를 양도성예금증서(CD) 금리와 코픽스 중에서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2월 말~3월 초 시행할 예정이다.

'금리설계보금자리론'은 대출 1년간은 변동금리가 적용됐다가 이후부터 고정금리로 전환되는 상품이다.

공사 관계자는 "변동금리가 적용되는 첫 1년 동안에는 CD금리와 코픽스 가운데 하나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시중은행 상품이 출시되는 상황을 보고 3월 쯤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코픽스는 현 CD연동금리의 문제점을 보완하고 기준금리의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도입된 새로운 기준금리로 신규취급액 기준은 연 3.88%, 잔액 기준은 연 4.11%다. 매달 15일 은행연합회 홈페이지에 공시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억 썼다가 "앗, 실수"…그 무인도 3900만원에 다시 팔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