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강동·송파 재건축 급매물만 일부 거래

  • 임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320
  • 2010.04.23 15: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시황-매매]전반적 거래는 저조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아파트 매매시장이 전반적인 부진 속에 강남권 재건축 단지의 일부 급매물만 거래되는 모습을 보였다.

23일 부동산 정보업체 부동산114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는 전주대비 0.11% 하락했고 재건축 시장은 0.64% 내렸다.

강동·송파 재건축 급매물만 일부 거래
자치구별로 살펴보면 강동구(-0.43%) 송파구(-0.24%) 성북구(-0.22%) 강남구(-0.19%) 동대문구(-0.14%) 강서구(-0.12%) 등이 하락했다.

강동구의 경우 둔촌동, 상일동 재건축 아파트 급매물이 실거래되면서 하락폭이 컸다. 둔촌동 둔촌주공4단지 112㎡(이하 공급면적)는 가격을 크게 낮춘 급매가 흘러나오며 전주대비 시세가 6500만원 하향 조정됐다. 상일동 고덕주공3단지 53㎡ 시세도 전주대비 1500만원 떨어졌다. 송파구 잠실동 주공5단지 112㎡가 2000만원 내렸고 가락동 시영1, 2차는 각 주택형별로 1000만원씩 하락했다.

강동·송파 재건축 급매물만 일부 거래
신도시(-0.06%)와 경기·인천(-0.07%)도 약세를 이어갔다.

신도시는 분당(-0.07%) 평촌(-0.07%) 산본(-0.06%) 일산(-0.04%) 중동(-0.04%)이 일제히 하락했다. 분당 금곡동 코오롱더프라우, 정자동 아데나펠리스, 미켈란쉐르빌 등 주상복합아파트에서 저렴한 매물이 나오지만 거래가 없어 가격이 떨어졌다. 평촌은 비산동 삼성래미안, 석수동 안양석수역푸르지오에서 급매물이 나오고 있다.

경기·인천에서는 고양시와 부천이 각각 0.26% 내려 하락폭이 가장 컸고 용인시(-0.15%) 의정부시(-0.13%) 과천시(-0.12%) 광명시(-0.12%) 등도 내림세를 나타냈다. 고양시, 용인시, 화성시 일대는 대규모 신규 입주가 예정돼 있어 매매가가 하락했고 부천의 경우 2차 보금자리 지구인 옥길지구 인근 아파트 가격이 약세를 보였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