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건설사 구조조정 임박, 일제히 급등

머니투데이
  • 김지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06.24 09: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회사 정보 차트

MTIR sponsor

건설사 구조조정 명단 발표를 하루 앞둔 24일 주요 건설사들의 주가가 크게 올랐다.

3일 연속 급락했던 벽산건설 (0원 %)성지건설 (671원 ▲116 +20.9%)이 각가 10%, 7% 이상 급등하고 대림산업과 현대건설 (39,600원 ▼50 -0.13%), GS건설 (23,850원 ▲50 +0.21%), 동부건설 (8,800원 ▼700 -7.37%), 금호산업 (7,950원 ▼180 -2.21%) 등이 2%대 상승세를 타고 있다. 대우건설 (4,870원 ▼30 -0.61%)은 4.3%, 현대산업 (5,930원 ▲30 +0.51%)개발은 1.2% 강세 흐름을 보이고 있다.

주요 건설사들의 주가가 상승하면서 코스피 시장에서 건설업종은 2.0% 상승해 업종별 상승률 선두다.

채권은행단은 25일 시공능력 순위 300대 건설사에 대한 신용평가 결과를 A(정상), B(일시적 유동성 부족), C(워크아웃), D(법정관리) 등 4등급으로 나눠 발표할 예정이다. 20개 전후의 건설사가 C 또는, D 등급을 받을 것으로 관측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 회장 첫 인사…女·기술인재 발탁, 한종희·경계현 투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