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E1 다음달 LPG 공급가 13~18원 인하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0.29 15: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액화석유가스(LPG) 수입업체인 E1이 11월 LPG 가격을 내렸다.

E1 (49,750원 ▼450 -0.90%)은 다음달 1일부터 각 충전소에 공급할 프로판 및 부탄가스의 가격을 10월보다 ㎏당 18원, 13원 각각 인하한 1042.4원, 1440.9원으로 결정했다고 29일 밝혔다. 부탄의 경우 리터(ℓ)로 환산하면 전달보다 7.6원 내린 841.48원(E1 공급가격 기준)이다.

E1 관계자는 "인상요인이 있었지만 환율 하락에 따른 상쇄분, 경쟁사인 GS (45,450원 ▼550 -1.20%)칼텍스의 가격 인하, 서민 부담 경감 등을 고려해 가격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달·우주 탐사 협력' 극대화, 한미정상회담 의제 오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