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불행한 쥐, 황소개구리 입 속에 '쏙

머니투데이
  • 뉴시스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4 09:48
  • 글자크기조절
불행한 쥐, 황소개구리 입 속에 '쏙
불행한 한 마리 쥐가 아프리카 황소개구리 입 속에 갇혀 있다.

영국 텔레그래프 3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아프리카 황소개구리는 일반 연못에서 볼 수 있는 온순한 개구리와는 달리 공격적인 본성 때문에 가까이 다가오는 동물은 어떤 류이건 공격을 한다.

또 이들은 먹이가 다가오길 가만히 기다리다가 갑자기 공격한다.

남아프리카 지역에 서식하는 이 개구리는 3.5m까지 뛰어오를 수 있고 몸무게는 무려 2㎏이나 된다.

아프리카 황소개구리는 현재 전 세계에서 애완 동물로 각광받고 있다. 이 개구리를 기르는 사람들은 이 동물을 '도깨비같은 개구리'라고 말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탕후루' 열풍이 주가 올렸다?...설탕주 오른 이유 따로 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