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GM 전기차 '볼트' 연비 60mpg

머니투데이
  • 송선옥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25 15:5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토요타 프리우스(51mpg)보다 앞서... 전기배터리만으로는 닛산 '리프' 아래

제너럴 모터스(GM)의 전기차인 시보레 ‘볼트(사진)’가 연비측정 결과 갤런당(약 3.785리터) 평균 60마일(96km)을 갈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GM 전기차 '볼트' 연비 60mpg
24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미 환경보호청(EPA)이 볼트의 연비를 측정한 결과 가솔린과 전기배터리 주행 평균이 60mpg(mpg는 1갤런당 주행마일)을 기록했다.

이는 전기차 대명사격인 토요타 프리우스 2011년 모델이 받은 51mpg를 능가하는 것이다.

전기 배터리만으로는 93mpg을 운행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앞서 99mpg를 기록한 닛산의 전기차 ‘리프’보다는 작은 것이다.

GM은 자동차 명가로서의 옛 명성을 되찾기 위해 지난 4년간 볼트의 기술개발에 매진해 왔다.

볼트는 내달부터 미국 뉴욕주와 캘리포니아주 등에서 판매에 들어갈 예정인데 GM은 최근 수요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예상 판매대수를 1만대에서 상향조정한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