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인투텍, 프리보드 상장 7일부터 매매

머니투데이
  • 전병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02 11: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금융투자협회는 인투텍의 프리보드 신규지정을 승인해 오는 7일부터 매매 기준가765원(액면가 500원)으로 거래된다고 2일 밝혔다.

프리보드 지정법인은 인투텍을 포함해 69개사(벤처기업부 28개, 일반기업부 38개, 테크노파크기업부 3개)로 늘었다. 프리보드란 코스피 및 코스닥시장에 상장되지 않은 기업의 증권을 매매할 수 있도록 금융투자협회에서 개설한 시장이다.

인투텍은 아날로그영상을 디지털로 변환 처리해 압축·저장하는 DVR(디지털 비디오 레코더) 보안감시 솔루션을 개발하는 회사다.

금융투자협회는 인투텍이 2000년7월 벤처기업인증을 시작으로 2003년 유망중소정보통신기업 선정과 2004년 100만불수출탑을 받았고 서울지방경찰청, 부산지하철 등 주요 관공서 및 일반기업에 보안감시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인투텍의 올 6월 말 자본금은 9억7900만원이며, 2009년 매출액은 20억3200만원, 영업손실 3억8900만원, 당기순이익 1억9200만원 거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카오 대신 삼전 샀는데…8만원도 위태, 속타는 개미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