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성남시, 대포차량 23대 추적 강제 공매

머니투데이
  • 성남=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06 10: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구청장 박종창)는 대포차량 등을 추적 강제 공매를 추진해 올해 23대 차량으로부터 4600만원의 체납 세금을 받아냈다고 6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189억원의 전체 체납액 가운데 자동차세 비율이 25%인 43억을 차지하고 있고 체납차량 대부분이 대포차량으로 이용되고 있어 체납액 발생의 원인이 되고 있다.

이에 따라 구는 체납차량 영치 때 고질차량은 족쇄를 채워 차량이 이동하지 못하게 하고 대포차량과 압류·저당으로 폐차를 하지 못하는 체납자의 차량을 공매 추진해 체납발생의 주원인을 차단했다.

이를 통해 구는 올 한해 26대의 차량을 공매하고 23대 차량의 195건 체납액 4600만원을 정리하는 성과를 냈다. 구는 오는 8일 4회 이상 체납된 차량 952대에 대해 인도명령을 발송하며 인도 거부차량은 주소지를 파악해 강제 견인에 나설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