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해운대 고층화재'에 놀란 정부, 대책 마련

머니투데이
  • 이군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12 11: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고층건축물 안전관리 개선 종합대책' 수립, 설계·건축-사용·유지-대응·경감' 단계적용

초고층 건물에 비해 화재 등 안전관리가 취약한 30~49층, 120~200m 고층건축물이 '준 초고층' 건축물로 분류돼 초고층에 준하는 관리방안이 마련된다. '준 초고층' 건물도 건축물 외벽에 준불연 이상 마감재 사용을 의무화하고 피난전용승강기를 설치해야 한다.

고층건물마다 '종합방재실' 설치가 의무화되고 계단·통로 등 피난·방화시설에 대한 합동점검이 정례화된다. '준 초고층' 화재 진압을 위한 한국형 소방장비 개발과 전용헬기 도입이 추진되고 고층건축물이 밀집된 소방관서에 고층 화재진압을 위한 전문소방대가 운영된다.

정부는 부산해운대 우신골드스위트 화재를 계기로 고층 건축물의 안전관리에 문제점이 발견됨에 따라 이같은 내용의 '고층건축물 안전관리 개선 종합대책'을 마련했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우리나라는 지난 8월 말 기준 30층 이상 고층건물이 963개소에 달하지만 부산해운대 우신골드스위트 화재로 인해 가연성 외벽 마감재 사용, 대피공간 미흡, 불법 용도변경, 소화방재 시스템 미흡 등의 문제점이 드러났다.

이에 국토해양부와 소방방재청은 공동으로 10월 말까지 전국 고층건축물의 표본점검(30개소)을 통해 고층건축물의 안전관리 실태를 진단했다. 이후 고층건축물 안전관리에 대한 종합적인 개선대책을 마련, 지난 9일 제70회 국가정책조정회의에 대책을 상정했다.

'해운대 고층화재'에 놀란 정부, 대책 마련
대책을 보면 고층건축물의 생애주기적 안전기반 구축을 위해 '설계·건축', '사용·유지', '대응·경감' 단계별로 문제점을 도출하고 개선대책으로 13개 중점분야 45개 세부과제를 선정했다.

설계·건축 단계에서는 초고층에 포함되지 않은 30~49층, 120~200m 건물을 '준 초고층'으로 분류해 '초고층건축물'에 준하는 관리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준 초고층' 중간에 피난안전층(구역)을 설치하거나 피난계단의 폭을 1.2m에서 1.5m로 늘려 피난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준 초고층 이상 건축물에 피난전용승강기를 설치해 비상시 피난안전층(구역) 또는 15층마다 직통으로 운행하도록 하고 건축물 외벽에 준불연 이상의 마감재(심재, 접착제, 단열재 포함) 사용을 의무화한다. 11층 이상 고층건축물에 소방차량 전용 진입·대응 공간을 확보하고 소방안전 사각지대에는 '스프링클러설비 등 소방시설'을 의무 설치하도록 했다.

사용·유지 단계에서는 계단·통로 등 피난·방화시설에 대한 합동점검을 정례화하고 건축물내 방화구획 관통부 틈을 'Fire Stop(내화충진재)'으로 시공하도록 한다. '준 초고층' 이상 건물에 '방화문 감시시스템'을 구축하고 건축물내 화재발생 위치표시가 가능한 경보시설을 설치한다.

'종합방재실' 설치를 의무화하고 소방시설 점검업체의 점검능력평가·공시제를 도입한다. 공사 중인 고층건축물의 화재에 대비해 초기대응을 위한 임시 소방시설(소화기, 옥내소화전)을 설치한다.

대응·경감 단계에서는 '준 초고층' 화재 진압을 위한 한국형 소방장비를 개발하고 전용헬기를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고층건축물이 밀집된 소방관서에 화재진압분야 우수대원을 배치해 '화재진압 전문소방대'로 육성한다.

연결송수관을 통해 고층까지 직접 방수가 가능한 소방펌프차를 개발하고 '준 초고층' 이상 건축물 지상에 무선통신보조설비 설치를 확대한다. '준 초고층' 이상에 옥상광장 또는 헬리포트 설치기준을 강화하고 외벽 창문에 화재 및 인명구조용 진입표시를 의무화한다.

국토해양부 관계자는 "부산해운대 우신골드스위트 화재같은 재난은 국민의 사회적 불안감을 확대시키고 국가 신인도 및 신뢰도를 실추시킨다"며 "고층건축물 안전관리를 조속한 시일 내에 정착시키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