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희림, 울산 아쿠아리움 '고래센트럴파크' 설계맡아(상보)

머니투데이
  • 김동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28 15: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희림 (9,650원 상승680 7.6%)이 국내 최초, 최대 규모로 조성되는 울산 아쿠아리움 '고래센트럴파크' 설계를 맡는다.

건축설계 및 CM·감리업체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는 29일 울산 강동 산하지구 고래센트럴파크 조성사업’ 시행 예정업체인 대해센트리아㈜와 44억원 규모의 설계 용역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울산시가 추진하는 강동권 개발사업의 선도 핵심사업인 ‘산하지구 도시개발사업(블루마시티)이 본격적으로 추진되면서 설계를 맡게 됐으며, 산하지구 도시개발 사업의 마스터플랜과 산하 지구 내 공동주택건립 설계도 맡은 바 있다고 설명했다.

울산시는 지난 8월, 사업시행 예정업체인 대해센트리아㈜, 토지소유주인 강동산하지구도시개발사업조합, 강동산하지구 총괄시행사인 ㈜아이엠케이산업과 ‘울산 고래센트럴파크 건립에 관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양해 각서 내용에 따르면 사업 제안자인 대하센트리아는 사업계획에 따라 투자하되 향후 민간투자법에 의한 민간제안사업(BOT방식) 시행절차를 거쳐 최종 사업자를 지정한다. 대해센트리아는 지난 2007년도에 최초 투자의향서를 제출하고 올해 7월에 정식 투자제안서를 제출했으며, 부산의 해운대아쿠아리룸 건립에 참여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울산 고래센터럴 파크’는 국제적 수준의 해양복합관광휴양도시 건설 목표인 강동권 산하지구 개발사업 일환으로 추진되는 사업. 민간사업자인 대해센트리아는 세계적인 고래테마파크 조성을 위해 총 70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강동 산하지구 중앙공원(면적 4만5240㎡) 중 해안 전면부 1만8004㎡에 수조 규모 1만2000톤 규모로 조성할 계획이다. 향후 시행자 지정(2011.12)을 거쳐 2012년 2월에 착공하면 2013년 8월경 문을 열 계획이다.

주요 시설로는 10여종의 고래를 포함해 총 600여종 6만5000여마리의 생물이 전시되는 고래아쿠아리움과 고래쇼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희림, 울산 아쿠아리움 '고래센트럴파크' 설계맡아(상보)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드러난 미국의 속내 "인접국·쿼드3국에 백신 우선지원"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