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서울시 내년 예산안 20.6조 예결위 통과

머니투데이
  • 장시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2.29 20: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시의회가 29일 오후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열고 친환경 무상급식 지원 예산 695억원을 포함해 서울시의 내년도 예산을 20조5850억원으로 정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당초 시가 제출한 20조6107억원에 비해 206억원 줄어든 것이다.

무상급식 예산 695억원을 비롯한 복지·일자리 예산이 증액되거나 신설됐다. 학습준비물비 지원 52억원, 학교시설 개선 278억원, 중증장애인 활동보조서비스 200억원, 영유아 국가예방접종사업 127억원, 공공근로 증원 101억원, 사회적기업 발굴 육성 75억원 등의 예산을 통과시켰다.

반면 오세훈 시장의 역점 사업과 관련한 예산은 감축됐다. 서해뱃길 사업 752억원과 한강예술섬 조성 공사 406억원 등이 전액 삭감됐다.

해외 홍보비도 대폭 삭감됐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마케팅 등 해외 마케팅 예산 138억원을 깎았다. 시의회는 이날 저녁 바로 본회의를 열고 예산안을 처리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대해 시는 시의회가 무상급식 조례안을 재의결하면 증액된 무상급식 예산 등을 집행하지 않고 '조례안 무효 가처분' 신청을 하겠다는 방침이어서 충돌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