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선물마감]사흘째 상승…"삼성電 연동 흐름 지속"

머니투데이
  • 심재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1.26 15: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스피200지수선물 3월물이 사흘째 상승, 278선을 회복했다.

26일 코스피200지수선물 3월물은 전거래일보다 2.60포인트(0.94%) 오른 278.90으로 장을 마쳤다.

외국인이 6641계약을 순매수하며 지수를 끌어올렸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3045계약, 3317계약을 순매도했다.

평균 베이시스는 0.53으로 차익거래는 315억원 순매도를 기록했다. 비차익거래는 569억원 팔자세로 프로그램은 모두 884억원 매도 우위를 나타냈다.

미결제약정은 2825계약이 늘어난 10만7907계약이 쌓였다. 거래량은 26만8987계약, 거래대금은 37조4018억원을 기록했다.

최창규 우리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 (68,000원 ▲500 +0.74%)가 상승, 100만원에 육박하면서 현물증시가 올랐고 선물시장에서 외국인도 시가총액 상위주에 연동돼 매수에 나섰다"며 "당분간 선물시장도 삼성전자 흐름에 따라 움직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코스피 지수 2100 고점 부담을 이겨내는 모습인 만큼 전반적인 상승 흐름은 유효하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역시 믿을 건 '큰 형님'?…급락장 속 '6만전자' 진가 나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