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獨 중앙銀 총재 사의 표명…차기 ECB 총재는?

머니투데이
  • 권다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2.10 03: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독일 중앙은행 분데스방크 총재 엑셀 베버가 임기를 채우지 않은 채 올해 말 사임할 예정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이 소식통을 인용해 9일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베버 총재는 이 같은 의사를 이날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에게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베버 총재의 임기는 2012년 4월까지다.

가장 유력한 차기 유럽중앙은행(ECB) 총재로 거론됐던 베버 총재가 조기 사임하며 ECB 총재 자리가 누구에게로 돌아 갈 지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유럽연합(EU)은 현 ECB 총재인 장 클로드 트리셰의 임기가 끝나는 10월까지 새로운 총재를 임명해야 한다.

베버를 제외한 유력한 후보군으로는 마리오 드라기 금융안정위원회(FSB) 의장 겸 이탈리아 중앙은행 총재, 에르키 리카넨 핀란드 중앙은행 총재, 이브 메르시 룩셈부르크 중앙은행 총재, 누트 웰링크 네덜란드 중앙은행 총재, 클라우스 레글링 유럽재정안정기금(EFSF) 최고경영자(CEO) 등이 거론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