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고유가에 경차 잘나가네" 13년만에 최대점유율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08 11:4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월 판매량 1만5882대...기아차 모닝 1만2160대 팔려

"고유가에 경차 잘나가네" 13년만에 최대점유율
국제유가가 연일 치솟고 있는 가운데 연비가 좋은 경차와 하이브리드차 판매가 크게 늘고 있다.

지식경제부는 최근 유가 급등세로 2월 경차와 하이브리드차 등 고 연비차량이 1만6523대나 판매됐다고 8일 발표했다.

경차는 1만5882대가 팔려 지난 1999년 이후 13년 만에 국산차 승용판매 부문 최대 점유율(18.1%)을 기록했다. 지난해 2월과 비교해선 45.1% 증가했다.

올해 1월 출시된 기아차 모닝은 폭발적인 인기에 힘입어 1만2160대나 팔렸다. 월간 자동차 판매 1위에 올랐다. 2009년 8월에 나온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도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6.7% 증가한 3588대가 판매됐다.

하이브리드 차량은 2010년 2월과 비교해 12.1% 늘어난 641대가 팔렸다.

지경부 관계자는 "유가가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는데 당분간 고연비 차량에 대한 선호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며 "전기차 등 친화경차 시장이 예상보다 빠르게 창출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년전 테이퍼링 공포 돌아보니…"증시 출렁이면 줍줍 기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