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두산파워시스템, 스코틀랜드에 풍력터빈 공장건설

머니투데이
  • 김성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3.22 19:1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0년간 2억7800만달러 규모(2보)

두산파워시스템(DPS)이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에 1억7000만파운드, 약 2억7800만달러 규모의 재생에너지 관련 연구개발 투자를 진행키로 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2일 보도했다. DPS는 두산의 유럽 및 미주 발전 관련 시장을 담당한다.

스코틀랜드 정부에 따르면 두산파워시스템은 글래스고 인근에 R&D 시설을 마련하고 현지에 풍력발전터빈 생산설비도 갖추기로 했다. 투자기간은 10년이 넘고 이를 통해 1700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전망이다.

두산파워시스템은 이 같은 내용으로 스코틀랜드 정부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스코틀랜드 정부는 다만 R&D 기지는 렌프루(Renfrew)의 웨스트웨이로 결정됐지만 풍력터빈 공장 부지는 앞으로 더 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