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브라질 고속철 입찰 또 연기

  • 이대호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08 10:3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브라질 고속철 건설 사업 입찰이 또 연기됐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르나르도 피게이레도 브라질 육상 교통청장은 기자회견을 갖고 준비 기간이 더 필요하다며 고속철 사업의 입찰을 3개월 늦추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우리돈으로 22조 1,730억원에 달하는 브라질 고속철 건설 사업의 입찰은 해외 컨소시엄의 요청으로 지난해 11월에도 연기된 적이 있습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