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뽀로로' 덕분, 주전자에 빠진 아기도 무사히

머니투데이
  • 정지은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0,100
  • 2011.04.18 16:1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 14일 서울 송파구에 거주하는 한 아기가 주전자에 다리를 끼인 채 텔레비전을 시청하는 사진이 공개돼 화제였다. 당시 이 아기는 인기 3D애니메이션 '뽀롱뽀롱 뽀로로'를 시청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4일 서울 송파구에 거주하는 한 아기가 주전자에 다리를 끼인 채 텔레비전을 시청하는 사진이 공개돼 화제였다. 당시 이 아기는 인기 3D애니메이션 '뽀롱뽀롱 뽀로로'를 시청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개그맨 강호동(40)이 17일 방영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 만화 캐릭터 '뽀로로' 때문에 아들에게 굴욕당한 사연을 공개한 가운데, 지난 달 주전자에 빠졌던 아기도 뽀로로 덕분에 보다 쉽게 구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4일 머니투데이가 보도한 '주전자에 아기가 빠졌다고요?' 기사에 서울 송파구에 거주하는 한 아기가 주전자에 다리를 끼어 구조를 받는 사진이 화제였다.

사진 속 아기는 지난 달 1일 두 다리가 주전자에 무릎까지 들어간 상태에도 불구하고 얌전히 텔레비전을 시청하고 있었다. 당시 119 생활안전구조대가 출동해 아기가 다치지 않도록 몸을 보호한 뒤 장비를 이용해 주전자를 오려냈다. 주전자가 반 정도 잘려 나갔을 때 비로소 아기의 다리가 빠졌다. 아기는 구조작업 중간에도 텔레비전에서 눈을 떼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사 댓글에는 자신을 사진 속 아기의 엄마라고 밝힌 조모씨가 "이날 우리 아기는 뽀로로를 보면서 구조대원을 기다렸다"며 "엄마는 울면서 웃고, 아빠도 웃는 상황에서 아기는 아무 일 없다는 듯 뽀로로를 보더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네티즌들은 "역시 뽀통령('뽀로로 대통령'의 줄임말)의 힘"이라며 "뽀로로 덕분에 아기가 울지 않고 얌전히 구조대원을 기다릴 수 있었다"고 입을 모았다. 한 네티즌은 "아기가 뽀로로 보느라 무서운 것도 모르는 것 같다"며 "뽀로로의 공이 크다"고 의견을 밝혔다.

한편 뽀로로는 미취학 아동들 사이에서 '뽀통령'으로 불릴 정도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뽀로로가 주인공인 인기 3D애니메이션 '뽀롱뽀롱 뽀로로'는 전세계 110여 개국에 수출되고 있다. 국내 애니메이션으로는 처음으로 유럽 공중파 텔레비전에 방영될 정도로 인기가 높다.

'뽀로로' 덕분, 주전자에 빠진 아기도 무사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