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전자, 50만원대 '갤럭시 지오' 시판

머니투데이
  • 강기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4.21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SK텔레콤, KT에서 모두 출시

삼성전자 (82,800원 상승400 0.5%)는 보급형 스마트폰 갤럭시 지오(GALAXY Gio, SHW-M290S/K)'를 국내에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갤럭시 지오'는 지난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Mobile World Congress) 2011'에서 처음 공개됐던 모델이다.

삼성전자, 50만원대 '갤럭시 지오' 시판
3.2형 HVGA(320x480) 디스플레이에 안드로이드 2.2(프로요), 800MHz 프로세서를 탑재했으며 와이파이와 블루투스 3.0을 지원한다.

제품 뒷면에 하이퍼스킨(Hyperskin) 배터리 커버와 부드러운 곡면을 적용해 그립감을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금속 질감과 직물 패턴에서 영감을 받은 하이퍼스킨 커버는 흠집이나 지문이 잘 남지 않고 미끄러움도 방지한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DivX 인증을 받아 별도의 변환작업 없이 동영상 재생이 가능하며 지상파 DMB를 지원한다.

300만 화소 카메라, 1350mAh 배터리, 최대 32GB의 대용량 외장 메모리 슬롯 등을 갖췄다.

두께 12.15mm, 무게 102g이며 다크 실버와 실버 화이트 2가지 색상으로 SK텔레콤과 KT를 통해 출시된다. 가격은 50만원대.

삼성전자 관계자는 "스마트폰을 처음 사용하는 고객을 비롯해 많은 사람들이 스마트 라이프를 즐길 수 있는 현명한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장관도 안 통한 화이자, 홀로 뚫은 이 사람 "이재용 없었다면"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