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저축銀 영업정지 3주전부터 정해져

  • 권순우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5.12 10: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금융당국이 부산저축은행 그룹에 영업정지를 내리기 3주 전부터 이미 내부 방침을 정한 사실이 검찰 수사 결과 드러났습니다.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는 금융당국이 경영 부실로 부산저축은행의 자금난이 심해지자 1월 25일 영업정지를 취하기로 기본 방침을 정하고 유동성 상황을 점검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이에따라 영업정지 이전 정보 유출로 이뤄진 특혜인출 수사 대상을 영업정지 방침이 정해진 1월 25일 이후 예금 인출자로 확대해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혹한기 우려에도 삼성전자·SK하이닉스 걱정없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