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테크윙, 사상 첫 매출 1000억 고지 올라

머니투데이
  • 강경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2.06 11: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상보) 지난해 매출 1019억원 및 영업이익 187억원 기록

테크윙 차트
반도체 검사장비 전문회사 테크윙 (27,500원 상승600 -2.1%)이 지난해 매출이 전년보다 36.9% 증가한 1019억원을 기록하면서 창사 이래 처음 매출 1000억원 클럽에 가입했다고 6일 밝혔다. 영업이익도 전년보다 69.3% 늘어난 187억원을 기록했다.

테크윙 측은 "해외 거래선 다변화와 함께 대규모 장비 공급계약이 이어지면서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며 "지난해 메모리반도체 핸들러 시장점유율도 사상 처음 50%를 넘어섰다"고 말했다.

핸들러는 모든 제조공정을 마친 반도체를 최종적으로 검사장비로 이송하고, 양품과 불량품을 분류하는 장비다. 테크윙은 반도체 핸들러 사업에만 집중하면서 2009년과 2010년 각각 209억원 및 745억원 매출을 올리는 등 성장세를 이어왔다.

심재균 테크윙 대표는 "지난해 메모리반도체 핸들러 시장점유율 1위 입지를 확보했다"며 "올해는 낸드플래시 중심으로 메모리반도체 성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전년대비 30% 수준 매출 신장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뱅 청약 58조 몰렸다…1억 넣었다면 15~20주 받을 듯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