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민주, 檢특수부 출신 유재만 변호사 영입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2.15 11:5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민주통합당이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특수1부 부장검사 출신인 유재만 변호사를 영입했다. 15일 오전 서울 영등포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한명숙 대표가 유 변호사에게 꽃다발을 전달하고 있다.ⓒ사진=뉴스1제공, 이광호 기자
민주통합당이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특수1부 부장검사 출신인 유재만 변호사를 영입했다. 15일 오전 서울 영등포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한명숙 대표가 유 변호사에게 꽃다발을 전달하고 있다.ⓒ사진=뉴스1제공, 이광호 기자
민주통합당은 15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특수1부 부장검사 출신의 유재만 변호사를 영입했다.

민주통합당은 이날 오전 영등포 당사에서 한명숙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유 변호사에 대한 입당 환영식을 진행했다.

한 대표는 환영인사를 통해 "(유 변호사는)2003년과 2004년 권력형 비리를 척결하기 위해 엄청난 능력을 발휘했고, 특히 2005년 이명박 서울시장 당시 청계천 비리를 파헤친 장본인"이라며 "유 변호사와 함께 일할 수 있게 된 것은 큰 힘을 얻은 것이나 다름없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유 변호사는 "정치참여를 한 이상 그냥 이름만 올리는 것이 아니라 국민의 사랑을 받고 기억에 남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 변호사는 사법고시 26회 출신으로, 춘천지방검찰청 원주지청 지청장, 대검찰청 중수1·2과 과장,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특수1부 부장검사를 역임했다. 현재 법무법인 원의 대표변호사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만1000원 통신비, 알뜰폰 환승해 3만원 넘게 아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