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남 장성군 공무원들 '강풍 피해복구' 비지땀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4.04 17:3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장성=뉴스1) 김한식 기자=
전남 장성군 공무원들이 4일 강풍으로 피해를 입은 비닐하우스를 찾아 복구활동을 벌이고 있다./사진제공=장성군 News1
전남 장성군 공무원들이 4일 강풍으로 피해를 입은 비닐하우스를 찾아 복구활동을 벌이고 있다./사진제공=장성군 News1


전남 장성군이 갑작스러운 강풍에 따른 피해 복구 지원에 구슬땀을 흘렸다.

군은전날 강풍으로관내 시설하우스 580동 등 농업시설물 파손 피해가 발생하자4일 전 공직자가 피해 지역을 대상으로 복구지원을 실시했다.
이날 복구지원은 다소 쌀쌀한 날씨에서 이른 아침부터 시작됐으며, 신속한 피해조사를 통해 주요 피해지인 진원면과 남면, 황룡면을 위주로 실과소별로 담당구역을 나눠 지원했다.

공무원들은 피해가 발생한 현장 곳곳에서 시설하우스 철거 및 보수 정비 등을 실시해 실의에 빠진 농가들에게 큰 힘이 됐다.

피해를 입은 한 농업인은 “강풍 피해도 피해지만 복구 작업은 더욱 엄두를 내지 못하고 있었는데 군 공무원의 든든한 지원으로 한시름 덜게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군 관계자는 “농촌의 일손이 많이 부족한 상황에서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릴 수 있어 기쁘고 보람된 시간이었다”며 “농가의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신속한 복구 작업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뉴스1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