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메밀 속 '루틴' 물질 몸 속 '혈전' 막아준다

머니투데이
  • 정유현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5.10 17:3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심장발작, 뇌졸중을 일으킬 수 있는 '혈전'이 생기는 것을 사과, 양파, 메밀, 녹차 등에 들어있는 '루틴(Lutin)'이라는 화학 물질이 방지해준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미국 하버드 대학 의과대학의 로버트 플라우멘하프트 박사팀은 혈전이 형성될 때 만들어지는 PDI(Protein Disulfide isomerase)효소를 혈전 치료의 핵심으로 삼고 연구 진행한 결과 루틴 물질이 PDI효소를 차단하는 효과가 다른 물질에 비해 월등하다는 것을 확인했다.

혈전이란 혈액의 찌꺼기가 혈관의 벽에 붙어 생긴 덩어리로 혈관의 종류에 따라 동맥 혈전증과 정맥혈전증이 있다. 연구 결과 루틴 물질은 동맥혈전증, 정맥혈전증 모두를 막아주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루틴 물질은 채소와 과일에 많은데, 사과(특히 껍질), 양파, 메밀, 차 등에 많이 포함돼 있다.

이번 연구결과는 '임상연구 저널(Journal of Clinical Investigation)' 최신호에 발표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전 日에 급소 맞았던 삼성의 반격..."포토레지스트 개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