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홈플러스, ARS 모바일상품권 판매 서비스

머니투데이
  • 정영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8.01 10: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홈플러스(회장 이승한)는 한국사이버결제와 제휴해 'ARS 모바일상품권 판매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고객이 휴대전화로 ARS(1688-2005)에 원하는 상품권 구매금액 및 간단한 개인정보를 입력하면 MMS(멀티문자메시지) 형식으로 홈플러스 모바일상품권을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휴대전화 후불결제를 통해 간편하게 구매하는 것이기 때문에 현금이나 신용카드 등 별도 지불수단을 소지하지 못한 경우에도 손쉽게 상품권을 구매할수 있다.

홈플러스 모바일상품권은 MMS로 받은 즉시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다. 문자 재전송을 통해 누구에게나 간편하게 선물할 수 있다. 결제 횟수 제한 없이 사용한 만큼만 금액이 차감 되고, 금액을 재충전해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홈플러스 모바일상품권은 1만원, 3만원, 5만원권으로 상품권 금액을 선택할 수 있으며, 전국 홈플러스 매장을 비롯해 YES24, 교보문고, 위즈위드, CGV, 프리머스 등에서 사용할 수 있다.

홈플러스는 서비스 시작을 기념해 1일부터 내달 30일까지 2개월간 ARS로 상품권을 1만원 이상 구매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기프트콘도 제공한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