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컴투스, 연간 매출목표 36% 'UP'…'모바일 게임' 날개

머니투데이
  • 김상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8.06 10:0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분기 매출 220억, 사상 최대…연간 매출 741억으로 상향조정

컴투스, 연간 매출목표 36% 'UP'…'모바일 게임' 날개
컴투스 (118,100원 상승200 0.2%)(대표 박지영)가 분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컴투스는 2012년 2분기 실적 발표를 통해 매출 220억원, 영업이익 68억원을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58%, 905% 성장했으며, 이에 따라 컴투스는 올해 경영계획을 연초 계획 대비 36% 상향한 매출 741억원으로 수정했다.

컴투스는 이 같은 실적에 대해 '타이니팜', '더비데이즈', '아쿠아스토리' 등 소셜 게임들의 흥행이 지속되고, '컴투스프로야구2012', '이노티아4' 등 신규게임들이 인기 게임대열에 합류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컴투스는 2분기 중 '이노티아4', '몽키배틀' 등 11종(애플 앱스토어 기준)의 게임을 출시했으며, 스마트폰 게임 매출은 19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25% 증가했다.

전체 매출액 중 국내매출은 14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4% 증가하고, 해외매출은 7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5% 증가했다.

최백용 컴투스 CFO(재무담당최고책임자)는 "그 동안 중장기적인 경쟁력 확보를 위해 선제적인 투자를 해온 노력들이 2분기부터 본격적인 성과를 보이기 시작했다"며 "하반기에도 '9이닝스:프로야구 2013', '포켓 히어로즈', 스마트폰용 '골프스타' 등 새로운 기대작 20여개를 출시해 수정된 연간 매출 목표 741억원을 달성하는 동시에 글로벌 모바일 게임 퍼블리셔로서의 위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