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시, 2022년까지 은평구에 소방행정타운 조성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4.22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총 2695억 투입해 4만8169㎡ 규모로 건립

↑소방행정타운 조감도.ⓒ서울시
↑소방행정타운 조감도.ⓒ서울시
서울시가 오는 2022년까지 은평구 진관동 물푸레골 4만8169㎡ 규모의 부지에 예산 2695억원을 들여 소방시설을 한 곳에 모은 소방행정타운을 3단계로 조성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우선 1단계로 2017년까지 서울소방학교와 119특수구조단을 이전한다. 현재 서초구 서초동 인재개발원 옆에 있는 서울소방학교는 부지가 협소하고, 방학동에 있는 구조구급교육센터와 분산돼 있어 교육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다.

이어 2단계(2018년)로 전문훈련시설과 소방관들의 화재진압과 인명구조 기량을 겨루는 야외훈련장을 마련한 뒤 3단계 기간(2019~2022년)에 남산 기슭에 있는 서울소방재난본부와 종합방재센터를 지상 7층·지하 1층 연면적 1만500㎡ 규모의 한 건물로 이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재난대응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처음으로 노후되고 흩어져 있는 소방기관을 하나로 모으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