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근로자의 날 회사에서,"울지말고 힘내…"

머니투데이
  • 이슈팀 강혜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3.05.01 15: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다음 화제의 글 '근로자의 날 회사에서'/사진=트위픽
다음 화제의 글 '근로자의 날 회사에서'/사진=트위픽
'근로자의 날 회사에서'가 화제다.

1일 온라인에는 '근로자의 날 회사에서'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올라와 눈길을 끌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서는 하얗고 둥글둥글하게 생긴 캐릭터가 금방이라도 눈물을 쏟아낼 듯이 울상을 짓고 있다.

유급휴일인 '근로자의 날' 회사에서 일을 해야 하는 직장인의 심정을 담아냈다.

이에 누리꾼들은 "아빠 힘내세요!", "취업하기도 힘든 세상에 직장 다닐 수 있다는 것 자체가 복이라고 생각해 봐요", "근로자의 날 일 시켰으면 분명 다른 날 쉬게 해주실 거예요","사장님 나빠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취업포털 '사람인' 조사에 따르면 근로자의 날 정상 근무한다고 응답한 사람 47.2%가 '쉬는 근로자와 비교해 박탈감을 느낀다'고 응답했으며 이어 근로자의 날 근무하면 '업무 의욕을 상실한다(33.1%)'고 전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