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장예원 아나운서 "축구 귀신이라도 되겠다"…무슨 말?

머니투데이
  • 이슈팀 김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5.30 17: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장예원 아나운서가 환하게 웃고 있다/ 사진=OSEN
장예원 아나운서가 환하게 웃고 있다/ 사진=OSEN
장예원 SBS 아나운서가 '2014 브라질 월드컵'에 대한 열의를 드러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30일 오후 3시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2014 SBS 브라질 월드컵 기자 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서 장예원 SBS 아나운서는 "처음으로 맞는 월드컵이고 큰 스포츠 이벤트다. 브라질 현지의 생생한 분위기를 최대한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또 "브라질 월드컵 여신이 될 수 있겠느냐"는 질문에 "배성재 아나운서는 '꿈도 꾸지 말라'고하긴 했지만, 최대한 열심히 해서 브라질 여신이 안 되면 축구 귀신이라도 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장예원 아나운서 외에도 차범근 해설위원, 배성재 아나운서, 정우영, 조민호, 이재형 캐스터와 박문성, 장지현, 김동완 해설위원 등이 참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만전자보다 매력적" 외국인 소리없이 줍줍한 韓소부장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